SSG랜더스와 KT위즈가 투수를 서로 주고받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
SSG와 KT는 22일 오른손 사이드암 투수 이채호(24)와 왼손 투수 정성곤(26)을 주고받는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SSG에서 KT로 유니폼을 갈아입는 이채호는 용마고 출신으로 2018년 SK의 2차 6라운드(55순위) 지명을 받아 프로에 데뷔했다. 지난 시즌 SSG에서 처음 1군 무대를 밟았으며, 2021년 3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7.20(5이닝 4자책점)을 기록했다.

나도현 KT 단장은 “투수진 구성상 1군에서 활용할 수 있는 군필 사이드암 투수가 필요한 상황에서 SSG와 이해 관계가 맞아 떨어져 트레이드를 단행했다”며 “공의 무브먼트와 제구가 좋은 투수다. 1군에 순조롭게 적응한다면, 불펜을 강화할 수 있고 운용폭도 한층 넓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KT에서 SSG 로 팀을 옮기는 정성곤은 구리인창고를 졸업하고 2015년 2라운드 전체 14순위로 KT에 입단했다. 통산 5시즌 동안 150경기에 출장하며 9승 28패 8세이브 16홀드 방어율 6.85를 기록 중이다.

SSG 구단 관계자는 “왼손투수 정성곤 영입을 통해 좌완 불펜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https://sports.v.daum.net/v/20220522112030342



댓글 등록 권한이 없습니다.
분류
Total 35,343

List
1  2  3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