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첫 우승 사령탑' 김영덕 전 OB 베어스 감독이 21일 별세했다. 향년 87세.

1936년 일본에서 태어난 김영덕 전 감독은 일본 프로야구 난카이 호크스에서 투수로 활약(1956~1963년)했다. 1964년 한국으로 들어온 그는 국내에 슬라이더를 처음 선보이며 실업리그를 평정했다.

1970년 한일은행에서 감독 겸 선수로 뛰며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김 전 감독은 프로야구가 출범한 1982년 OB 베어스 초대 사령탑으로 부임했다. OB는 프로야구 원년 우승을 차지했고 김 전 감독은 '첫 우승 사령탑'이란 타이틀을 얻었다.

이후 삼성 라이온즈, 빙그레 이글스에서 감독 생활을 이어갔다.프로야구 감독으로 거둔 통산 성적은 1,207경기 707승 20무 480패(승률 0.596). 1세대 지도자인 김 전 감독은 지도자로 은퇴한 후에도 많은 야구 후배들의 존경을 받았다.

김 전 감독의 빈소는 분당서울대병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5일 오전 10시 30분이다. 상주는 아들 김성규 씨다.

https://www.sportalkorea.com/news/view_sub.php?gisa_uniq=202301211724198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 등록 권한이 없습니다.
분류
Total 35,366

List
1  2  3  다음  맨끝